HOME
LOGIN
회원가입
ENGLISH
해외연수기관정보
Home > 자료실 > 해외연수기관정보
글씨크게 글씨작게 인쇄
제   목    :    보스턴 Brigham and Women’s Hospital 연수기
작성자 김소헌 (lee77@m2community.co.kr)
작성일 2015년 08월 13일 16시 37분 10초 조회수 16회
LINK URL http://www.endocrinology.or.kr/webzine/201507/sub6.html (클릭 78회)

김소헌(인하의대)

 

당뇨병학회 소식지에 이어 두 번째 해외연수기를 작성하게 되면서 어떤 내용을 써야 하나 많은 고민을 하게 되었습니다. 제가 한국으로 돌아온 지가 벌써 6개월이 넘었지만 아직 얼마 되지 않은 것 같이 느껴집니다. 최근 다녀온 ADA 학회가 제가 연수를 했던 도시인 보스턴에서 개최되어 다시 일하던 곳과 함께 일했던 사람들까지 만나게 되니 좋았던 시간들이 다시금 새록새록 기억이 났습니다. 익숙한 장소들을 다시 방문할 수 있었고 오래간만에 함께 했던 사람들을 만나는 기쁨이 있어 너무나도 좋았던 학회 기간이었습니다.

제가 해외연수 시기와 장소를 선정하는 데 가장 먼저 우선 순위를 둔 것은 가족이 함께하는 시간을 극대화 하자는 것이었습니다. 저희 아들이 아직 어리고 두 부부가 모두 바빠 얼굴을 볼 수 있는 시간이 길지 않았고 아이와 함께 할 수 있는 시간도 많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남편과 가능한 연수 시기와 지역을 맞춰 가족이 함께하는 시간을 가져보는 것이 우선 과제가 되었습니다. 남편의 연수 시기가 2013년 가을부터 1년 6개월 동안으로 정해지고 연수지는 보스턴의 Massachusetts General Hospital로 먼저 정해지면서 대략의 시기와 장소는 한정하여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다행히 보스턴은 여건이 좋고 다양한 주제의 연구를 하는 세계적인 학자들이 넘치는 곳이라 그 안에서 연수지를 찾는 것이 다른 지역보다 상대적으로 용이했습니다. 1년간 알차게 시간을 보낼 수 있는 기관을 물색하기 위해서 우선 보스턴 학파(?) 김영범 선생님, 남문석 선생님, 강은석 선생님, 허규연 선생님, 이은정 선생님 외 여러 선생님들께 연수지에 대한 자문을 구했습니다. 결국 1년의 짧은 연수기간, 이전의 연구 경험, 하고자 하는 연구 등의 상황을 종합해서 결정한 연수 기관은 성균관의대 이은정 선생님이 계셨던 기관인 Brigham and Women’s Hospital의 Jorge Plutzky 선생님의 실험실이었습니다.

제가 일했던 곳은 Harvard Medical School과 Affiliation 된 병원 중 2번째 규모인 Brigham and Women’s Hospital로 이 곳은 전통적으로 심장내과, 산부인과, 신경외과, 병리학, 정형외과 등이 유명하고 첫 신장이식을 성공시킨 병원이고 근대 신경외과학을 개척한 Harvey Cushing 이 일했던 병원입니다. 제 PI였던 Jorge Plutzky 선생님은 심장내과전문의로 Vascular Disease Prevention Program의 Director, Preventive Cardiology의 Co-director로 활동하는 임상의사이기도 하지만 대사질환과 염증반응, 동맥경화를 조절하는 전사인자의 기전을 연구하는 기초 실험실을 운영하며 이전부터 PPAR, RXR관련 연구들을 해오고 있었습니다. 실험실은 의대 기숙사 옆 건물인 New Research Building(NRB) 7층에 있습니다. NRB 7층은 혈관 및 염증관련 연구를 하는 병리학과 심장내과 실험실이 있는 곳입니다 (그림1). PI가 임상의사이다 보니 일하는 Instructor나 Post-doc이 대부분 기초연구에 관심이 있는 의사출신의 연구자들이고 심지어 오랫동안 함께 일해왔던 테크니션 Hong도 중국의사 출신입니다. 또한, Plutzky 실험실의 독특한 점은 심장내과 의사뿐 아니라 내분비내과 의사들도 연구자로 있는 경우가 많았는데 워낙 대사질환을 중심으로 한 연구들을 많이 하고 있어 그런 것 같습니다. 최근 진행되는 연구들은 Retinaldehyde dehydrogenase가 비만, 당뇨병, 골다공증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연구와 vascular calcification, epigenetic regulation관련 연구, 갈색지방세포의 활성과 관련된 연구 등이 있습니다. 저는 갈색지방세포 활성과 관련된 새로운 단백질 규명을 주제로 한 연구를 하였고 Proteomics를 하는 연구진들과의 공동연구를 통하여 새로운 후보 단백을 도출하고 갈색지방세포에서 이를 확인하여 새로운 갈색지방세포 조절인자를 찾고 그 기전을 규명하는 연구를 하였습니다. 제가 있었던 실험실은 PI도 성품이 좋으시고 함께 저와 일하는 사람들도 친절하고 돕는 분위기의 곳이라 생활하고 연구하는 데 큰 어려움 없이 좋은 시간들을 보낼 수 있었습니다. (그림2, 그림3)

그림1
그림2,3

보스턴에서의 생활은 기대했던 것 보다 바빴지만 좋은 점이 많았습니다. 환자를 보지 않고 연구에만 시간을 할애 할 수 있어 그야말로 저녁이 있는 삶이 가능했습니다. 온 가족이 거의 매일 저녁을 함께 먹고 주말에도 함께 많은 시간을 보낼 수 있었습니다. 보스턴이라는 도시가 물가가 다른 지역에 비해서 참 비싸긴 하지만 편리하고 안전하고 장점이 많은 곳입니다. 규모가 아주 크지는 않지만 미술관 (Museum of Fine arts), 클래식 공연장 (Symphony Hall), 쇼핑 명소들, 훌륭한 교육 기관 등 필요한 것은 알차게 다 갖추고 있고 대중교통이 잘 되어 있고 안전하여 굳이 차를 갖고 다니지 않아도 많은 것을 할 수 있는 곳입니다. 또한 대학가와 찰스 강변, 아름다운 공원들은 앉아만 있어도 참 좋았습니다. 한국보다 훨씬 싼 가격에 Boston Symphony Orchestra의 공연들을 자주 보러 갈 수 있었고 여름에는 Tanglewood의 잔디밭에서 가족들과 저녁식사를 하고 와인 한 잔을 하면서 별을 보며 클래식을 듣는 호사도 누릴 수 있었습니다. 저희 아들은 하버드 의대 앞 정원을 놀이터 삼아 저녁마다 열심히 뛰어다니며 토끼를 잡으러 다녔습니다. 겨울에는 눈이 참 많이 오는데 눈이 오면 시내 교통은 엉망이 되지만 아이들은 썰매를 탈 수 있어 좋아했습니다 (그림4).

그림4

저의 경우 원하는 시기에 좋은 곳에서 연수를 할 수 있게 되어서 참 감사했던 것 같습니다. 연수를 좋은 시기에 갈 수 있도록 배려해 주신 저희 병원 김용성 교수님, 남문석 교수님, 홍성빈 교수님, 연수지 결정을 할 때 많은 도움을 주셨던 실험실 선배이신 이은정 선생님, 보스턴 교회에서 저희 가족을 많이 챙겨 주셨던 김영범 선생님, 그 외 도움 주셨던 선생님들께 감사를 드립니다.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49 Stanford 연수기 정찬희 8 2017-04-19
48 UCSD 내분비내과 연수기 이미영 9 2017-02-01
47 휴스턴 연수기 고은희 6 2016-10-25
46 캐나다 University of Toronto Banting & Best Diabetes Cent... 박세은 7 2016-09-05
45 캘리포니아 스탠포드 대학 내분비내과 연수기 이유진 10 2016-04-29
44 인디애나 블루밍턴 대학 연수기 박종숙 10 2016-03-22
43 나의 보스턴 생존기 김효정 10 2016-03-22
42 보스턴 Brigham and Women’s Hospital 연수기 김소헌 16 2015-08-13
41 My heart is still burning for sunny San Diego!&nb... 김철식 22 2015-05-18
40 보스턴 Harvard Medical School - Beth Israel Deaconess Me... 전은숙 16 2015-05-18

목록

이전 5 개 페이지를 불러들입니다. 이전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1] 2 3 4 5 다음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다음 5 개 페이지를 불러들입니다.

Top